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8.7.19 목 18:11
상단여백
기사 (전체 2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덕남 칼럼] ‘내 맘속의 천사와 악마’
“예멘 난민, 품고 가야 할 것인가, 아니면 배척해야 할 혐오 대상인가‘.논쟁은 뜨겁고 공방은 거칠다. 찬-반 갈등이 예사롭지 않다. ...
김덕남 주필  |  2018-07-16 06:30
라인
[김덕남 칼럼] 어느 늙은 예비역 해병의 탄식
군(軍)의 존재이유는 국가(국토)방위에 있다. 국민의 생명과 자유와 재산을 지키는 일이다.그래서 군을 일컬어 국가의 간성(干城)이라고 ...
김덕남 주필  |  2018-07-02 06:36
라인
[김덕남 칼럼] ‘협치 연정이냐 조직 활용이냐’
하마평(下馬評)이 무성하다. 재선에 성공한 민선 7기 원희룡 도정의 ‘새판 짜기 인사’에 대한 설왕설래(說往說來)다.이른바 ‘빅 쓰리(...
김덕남 주필  |  2018-06-24 23:53
라인
[김덕남 칼럼] 서른세 살 그녀의 도전과 성취
나이 서른세 살(85년생) 비혼, 그녀의 도전은 신선했다. 결과 역시 신선한 충격이었다.제주도지사 선거사상 첫 여성 후보였던 고은영씨(...
김덕남 주필  |  2018-06-18 06:53
라인
[김덕남 칼럼] “투표 하지마세요”
“하지 말라”고 하면 더 하고 싶어진다. “하라”고 하면 하기가 싫다. 누가 시키면 반발하는 인간 심리다.이런 현상을 사회심리학에서는 ...
김덕남 주필  |  2018-06-11 05:42
라인
[김덕남 칼럼] “누가 최악인가?”
‘순간의 선택이 10년을 좌우 합니다’.80년대에 공전(空前)의 히트를 기록했던 TV광고 카피다.당시 금성사(현 LG전자)가 내놨던 금...
김덕남 주필  |  2018-06-04 05:23
라인
[김덕남 칼럼] ‘거짓말 폭탄 돌리기’, 위험 수위
비방전이 거칠다. 말속에는 독기(毒氣)가 묻어났다. ‘죽기 아니면 까무러치기’다.6.13 지방선거 도지사 후보 간 ‘거짓말 폭탄 돌리기...
김덕남 주필  |  2018-05-28 05:47
라인
[김덕남 칼럼] “제발, 때리지는 말아주세요”
“딸은 울었다”고 했다. “밤새 울며 잠을 설쳤다”고 했다.6.13지방선거 관련 토론회 도중에 피습당한 원희룡 무소속 예비후보의 딸 이...
김덕남 주필  |  2018-05-21 05:07
라인
[김덕남 칼럼] ‘선거판 ․ 개판 ․ 난장판’
풍기는 냄새는 역겹다. 입은 거칠고 나오는 소리는 고약하다.마치 진흙탕 속 ‘이전투구(泥田鬪狗) 의 개싸움’을 보는 듯하다.시끌벅적 도...
김덕남 주필  |  2018-05-14 06:11
라인
[김덕남 칼럼] “어른들은 몰라요”
리듬은 밝고 경쾌했다. 그러나 노랫말은 쓰리고 아프다.신나는 율동에도 어른들을 향한 아이들의 마음은 바늘처럼 예리하고 따갑다.동요 ‘어...
김덕남 주필  |  2018-05-07 07:51
라인
[김덕남 칼럼] “그래도 악마는 디테일에 있다”
잘 짜진 각본이었다. 정교한 연출이 돋보였다. 드라마 같은 감동의 이벤트였다.한국 전쟁 후 한반도 남녘땅에서 처음 열렸던 ‘남북정상회담...
김덕남 주필  |  2018-04-30 06:51
라인
[김덕남 칼럼] ‘드루킹 댓글 조작’ 폭탄 돌리기
의혹이 꼬리를 물고 있다. 파문은 걷잡을 수 없이 번지고 있다. 일파만파(一波萬波)다.이른바 ‘트루킹 댓글 조작 의혹’이 던진 파장이다...
김덕남 주필  |  2018-04-23 05:17
라인
[김덕남 칼럼] “김기식 사태, 사퇴가 정답이다”
“국회의원이 피감기관(被監機關) 돈으로 여비서와 단둘이 외유성 해외출장을 다녀왔다”.이 말을 들었을 때 맨 처음 떠오른 당신의 상상은 ...
김덕남 주필  |  2018-04-16 05:54
라인
[김덕남 칼럼] ‘4월은 잔인한 달’, 아직도 아물지 않은 ‘상처 70년’
곳곳에 벚꽃이 흐드러졌다. 노란 유채꽃 물결은 멀미 일으킬 정도로 아뜩하다.개나리, 진달래, 철쭉도 앞서거니 뒤서거니 모락모락 맵시를 ...
김덕남 주필  |  2018-04-02 06:16
라인
[김덕남 칼럼] ‘구관(舊官)이 명관(名官)’ VS ‘새 술은 새 부대에’
겉은 모닥불처럼 은근하다. 그러나 속은 뜨겁다.오는 6월13일 전국 동시 지방선거를 앞둔 각 지역의 선거 분위기가 그렇다.제주지역도 예...
김덕남 주필  |  2018-03-26 05:34
라인
[김덕남 칼럼] ‘진정한 고백․아름다운 용서’, 가능한가?
헝가리 태생인 ‘프란츠 리스트(Faranz list․1811~1886)'는 19세기 낭만파 음악의 거장이었다.그의 화...
김덕남 주필  |  2018-03-19 05:41
라인
[김덕남 칼럼] “아직은 삼페인 터뜨릴 때가 아니다”
봄바람이다. 언 땅을 녹이는 따뜻한 바람이다. 꽁꽁 얼었던 한반도에 훈풍(薰風)이 불고 있다.‘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이...
김덕남 주필  |  2018-03-12 07:00
라인
[김덕남 칼럼] ‘미투 쓰나미’에 떨고 있는 ‘마초 권력들’
“나도 성추행 당했다”는 뜻으로 요약되는 이른바 ‘미투(Me Too)'가 한국 사회를 뒤흔들고 있다. 가히 태풍의 핵으로 커가고...
김덕남 주필  |  2018-03-05 07:01
라인
[김덕남 칼럼] 대한민국을 뒤흔든 “영미야! 영미야!”
이름은 생소 했다. 많은 사람들은 “듣도 보도 못했다”고 했다.그런데 갑자기 인기몰이 스타가 됐다. 평창 동계올림픽 최대 화제의 주인공...
김덕남 주필  |  2018-02-26 07:21
라인
[김덕남 칼럼] 설 연휴 덕담과 세뱃돈 이야기
중국인들은 이재(理財)에 밝다.유태인과 함께 세계에서 가장 상술에 능한 민족으로 알려져 있다.중국 본토를 제외한 전 세계 168개국에 ...
김덕남 주필  |  2018-02-18 21:38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