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스 존 레넌 도자기 변기 낙찰…1760만원
상태바
비틀스 존 레넌 도자기 변기 낙찰…1760만원
  • 제주투데이
  • 승인 2010.08.29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설적인 록그룹 ‘비틀스’의 존 레넌(1940~1980)이 사용한 변기가 1760만원에 팔렸다.

28일 영국 리버풀 폴 매카트니 오라토리엄에서 열린 비틀스 물품 경매에서 레넌이 버크셔 집에서 1969년부터 1972년까지 쓴 변기가 9500파운드에 낙찰됐다. 구매자는 영국인이 아니다.

예상가인 1000파운드(185만원)의 약 10배에 이르는 가격이다.

도자기로 된 이 변기는 레넌이 새로운 변기를 설치한 뒤 건축업자 존 핸콕에게 “화분으로 쓰라”면서 넘겨준 것이다. 핸콕은 이 변기를 최근 숨지기 전까지 40년간 창고에 보관해왔다.<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