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말로' 오후 5시 현재 서귀포 남남동 100km 해상 진출…7일 등교시간 10시로 늦춰
상태바
태풍 '말로' 오후 5시 현재 서귀포 남남동 100km 해상 진출…7일 등교시간 10시로 늦춰
  • 나명문 기자
  • 승인 2010.09.06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호 태풍 '말로' 는 6일 오후 5시 현재 서귀포 남남동쪽 100km부근에서 시속 27km 북동진하고 있다.

'말로'는 현재 중심기압 990헥토파스칼, 중심부근 최대풍속 24m 강풍반경 200km에 이르고 있다.

'말로'는 북동진하면서 조금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제주도와 제주 전 해상에 태풍경보가 발효중이며, 남해안과 경상도, 강원남부에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고 있다. 일부지방에서는 시간당 20mm 내외의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태풍 진로가 유동적이나 우리나라 서쪽보다 동쪽에서 강풍과 비가 집중되겠다"면서 " 내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 및 동해안에 강풍과 함께 곳에 따라 250mm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교육청은 6일 초등학교의 경우 오전수업, 중학교와 고등학교는 방과후 학교와 자율학습을 취소했고, 7일에는 전 학교의 등교시간을 10시로 1시간 늦췄다.<제주투데이>


<나명문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