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MBC '장한철 표류이야기' 방송위 라디오부문 '우수상'
상태바
제주MBC '장한철 표류이야기' 방송위 라디오부문 '우수상'
  • 문춘자 기자
  • 승인 2011.03.08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MBC '장한철 표류이야기'가 2011년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에서 라디오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 지건보 아나운서.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는 7일 오전 롯데호텔 서울에서 열린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에 제주MBC 라디오 ‘장한철 표류이야기'(연출 지건보 아나운서) 제작진에게 상을 전달했다.

'장한철 표류이야기'는 표류자 해양체험과 이국의 풍속, 제도 등의 견문을 사실적으로 기록한 작품으로 해양문학에 대한 중요성과 가치를 재조명했다는 평을 받았다.

'장한철 표류이야기'는 제주MBC가 창사42주년 라디오 특별기획으로 지난해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방영했다.

프로그램은 3부로 나눠 ▲유구 호산도에 표류하다 ▲안남 상인의 복수와 탈출 ▲청산도에 살아남다로 국악뮤지컬로 제작.방송됐다.

방통위 방송대상은  방송인들의 창작의욕을 고취시키고 프로그램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지난해 제작.방송된 프로그램 중에서 우수 작품을 선정, 시상하고 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선 대상1편, 우수상 6개, 부문12편과 특별상 3개부문에 대해 수상했다.<제주투데이>

<문춘자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