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한라병원, 급성뇌졸중 등 4개 분야 진료 ‘최우수’
상태바
제주한라병원, 급성뇌졸중 등 4개 분야 진료 ‘최우수’
  • 강한성 기자
  • 승인 2011.10.24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한라병원 의료진이 최신 의료기기를 이용해 시술하는 장면.<제주한라병원 제공>

제주한라병원(병원장 김성수)이 2011 중앙일보 평가에서 관상동맥우회술 등 4개 분야에서 최우수 종합병원으로 선정됐다.

중앙일보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공개한 29개 진료 평가항목 중 6개 분야(급성 심근경색, 관상동맥 우회술, 급성 뇌졸중, 혈액 투석, 엉덩이관절 치환술, 자연분만) 진료 자료를 점수화해 평가했다.

평가대상은 대형 대학병원 44곳, 종합병원 298곳 등 전국 342개 병원이다.

제주한라병원은 관상동맥우회술, 급성뇌졸중, 혈액투석, 엉덩이관절 치환술 등 4개 분야에서 최우수병원으로 평가받았다. 또한 이상평 신경외과 과장, 이성락 정형외과 과장 등이 소개됐다.

김성수 병원장은 "제주한라병원 의료진과 시설이 전국 대형 병원과 견주어 손색이 없는 것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도민뿐 아니라 타시· 도, 세계에서도 우리 병원을 찾을 수 있도록 의료관광 선도병원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제주투데이>

<강한성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