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찰, 태풍 '볼라벤' 북상 비상근무체제 돌입
상태바
제주경찰, 태풍 '볼라벤' 북상 비상근무체제 돌입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2.08.26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중구 제주지방경찰청장.
제15호 태풍 ‘볼라벤(BOLVEN)’이 북상하면서 제주경찰도 비상근무제제에 돌입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 전역이 27일부터 태풍 영향권에 접어듦에 따라 재해취약지와 도로침수 지역에 대한 관리 등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은 이번 태풍이 강풍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예상됨에 따라 관련 부서는 도로 침수와 가로수 전도 등으로 인한 교통두절에 대비, 비상대기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경찰은 유관기관과 협조 체제를 구축해 가로등, 신호기, 전신주 등의 전도로 인한 교통혼란 및 2차 피해를 예방하는데 경찰력을 집중한다.

경찰은 태풍의 진로를 파악해 기상특보 발효 시 재난상황실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등과 협조해 응급복구 등 사후 수습 조치에도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이중구 제주지방경찰청장은 " 태풍 '볼라벤’ 북상으로 인한 재산 및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댜바하라"면서 "상황발생 시 즉시 대응해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준비태세를 갖추라"고 지시했다.<제주투데이>

<김명현 기자/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