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안철수 "차라리 무소속 대통령이…"
상태바
[종합]안철수 "차라리 무소속 대통령이…"
  • 제주투데이
  • 승인 2012.10.10 2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철수 무소속 대통령 후보가 10일 오후 교수로 재직했던 대전 유성구 카이스트(KAIST)에서 열린 초청 강연회에 참석해 강연을 마친 뒤 이동하고 있다. 이날 안 후보는 '과학기술과의 소통으로 다음세대를 열어갑니다'란 주제로 특강을 했다.
무소속 안철수 대선후보가 10일 민주통합당을 포함한 정치권에서 제기되는 무소속 대통령 불가론을 반박했다.

안 후보는 이날 오후 대전 대흥동 시민과 대화 자리에서 무소속 대통령 불가론에 대한 견해를 묻는 질문에 "지금 상태에서 만약에 여당 후보가 대통령이 되면 밀어붙이기로 세월이 지나갈 것 같고 야당이 당선된다면 여소야대로 임기 내내 시끄러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차라리 그럴 바에야 무소속 대통령이 국회를 존중하고 양쪽 설득해나가면서 가는 것도 충분히 가능하지 않겠느냐"고 정치권의 우려를 일축했다.

이 같은 발언과 관련, 안 후보는 "대립의 정치하에서는 국회의원 100명이 있어도 자기 일을 하기 힘들다"며 "제가 꼭 그렇게 하겠다는 것은 아니지만 무소속 대통령이 존재한다면 국회에 협조를 요청해서 협조를 많이 받으면 될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고 정연순 대변인은 추가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안 후보는 이어 "저에게는 정치 혁신이 사명이 됐다"며 "저도 정당정치를 믿는 사람이다. 정당이 없으면 직접 민주주의는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당이 민주주의를 끌고 가야한다는 것은 기본 믿음인데 민의를 대변하지 않는 정당이 있으니 기존 정당이라도 민의를 대변하도록 개혁하도록 도움을 주는 것이 제 역할이 아닌가 싶다"라고 자신의 입장을 설명했다.<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