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중부 최고 10㎝ 눈폭탄…서울 대설예비특보
상태바
5일 중부 최고 10㎝ 눈폭탄…서울 대설예비특보
  • 제주투데이
  • 승인 2012.12.04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중부지방에 최고 10㎝의 폭설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서울에 첫 대설예비특보도 내려질 예정이다.

4일 기상청에 따르면 5일 아침에 발해만에서 접근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중부서해안부터 눈(남부지방 비 또는 눈)이 내리기 시작해 낮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5일 예상 적설량은 중부(강원동해안 제외), 경북북부, 서해5도 3~10㎝(많은 곳 강원내륙 및 산간 15㎝ 이상), 전북동부내륙 2~7㎝, 강원동해안, 전라남북도(전북동부내륙 제외), 경상남북도(경북북부 및 남해안 제외), 제주도산간, 울릉도·독도 1~5㎝ 등이다.

같은 시간 예상 강수량은 중부(강원동해안 제외), 경북북부, 울릉도·독도, 서해5도 5~15㎜, 남부(경북북부 제외), 제주도, 강원동해안 5㎜ 내외다.

또 대설 예비특보도 내려진다. 5일 아침에는 서해5도가 오전에는 서울·인천·경기서해안에 낮에는 경기내륙, 강원도(영서) 지역에 예비특보가 발효된다.

5일 오후에는 강원도(산간), 충남(북부), 충북(중북부)에 오후늦게는 전북(북동내륙)에 저녁에는 경북(북부)에 각각 대설특보가 내려진다.

기상청 관계자는 "5일 오전부터 늦은 오후에는 저기압 중심이 지나는 중부지방에서 대기 하층의 따뜻한 수증기와 상층의 찬 공기가 부딪히며 많은 눈이 내리겠다"며 "대설특보도 발효되겠다"고 내다봤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