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文 돕는 게 옳다고 생각했다"
상태바
안철수 "文 돕는 게 옳다고 생각했다"
  • 제주투데이
  • 승인 2012.12.07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안철수 전 대선후보가 7일 고향인 부산을 찾아 유권자들을 향해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지지를 당부했다. 정치개혁 의지도 재확인했다.

안 전 후보는 이날 오후 부산 동구 초량동 부산역 광장에서 1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사퇴 이후에 시일들이 흘렀고 어제 아침에 문재인 후보가 민주당의 정당쇄신 그리고 정치개혁에 대한 대국민 약속을 했다"며 "그 말씀을 듣고 새 정치를 바라는 저 그리고 저의 지지자들을 위해서 문 후보를 도와주는 것이 옳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처음 정치에 나온 것도 정치혁신, 정치쇄신, 새로운 정치 그리고 민생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정치를 바라는 국민들 때문"이라며 "그 초심을 잃지 않고 앞으로도 열심히 새로운 정치를 위해서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