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분 활약' 기성용, 평점 5…'예전만 못했다'
상태바
'45분 활약' 기성용, 평점 5…'예전만 못했다'
  • 제주투데이
  • 승인 2012.12.30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성용(23·스완지시티)이 현지 언론으로부터 박한 평가를 받았다.

기성용은 30일 자정(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라벤 코티지에서 열린 2012~2013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0라운드 풀럼FC와의 원정경기에서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교체 출전해 45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팀은 2-1로 이겼다.

기성용은 리그 7경기 연속 출전을 이어갔다. 미카엘 라우드럽 스완지시티 감독은 지난 27일 레딩전에서 풀타임을 소화한 기성용을 후반전에 투입시키며 체력 안배를 고려했다.

기성용은 중원에서 공수를 넘나드는 활약을 펼쳤다. 상대의 역습을 차단하고 몸을 날려 슈팅을 막아내는 등 수비에 안정감을 더했다. 팀이 한 점차 승리를 거두는 데 일조했다

날카로운 역습으로 상대의 간담을 서늘하게 만들기도 했다. 기성용은 후반 31분 중원에서 한 번에 찔러준 전진패스로 대니 그레엄에게 완벽한 득점 기회를 제공했지만 골이 터지지 않아 시즌 첫 공격포인트 획득에는 실패했다.

리그 3경기 연속 무패(1승2무)를 기록한 스완지시티(7승7무6패·승점 28) 9위를 차지했다.

준수한 활약을 펼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지만 기성용을 향한 영국 언론의 눈초리는 싸늘했다.

영국 스포츠 전문매체 '스카이스포츠'는 기성용에게 '경기력이 예전 같지 않았다'며 팀 내에서 가장 낮은 평점 5점을 부여했다.

거듭된 선방으로 스완지시티의 골문을 지켜낸 게르하르트 트렘멜 골키퍼가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 8점을 받았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