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 실무위, 희생자·유족 2728명 '인정 의결'
상태바
제주4·3 실무위, 희생자·유족 2728명 '인정 의결'
  • 강한성 기자
  • 승인 2013.07.11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4.3실무위원회는 11일 회의를 열고 희생자 19명과 유족 2699명을 '인정 의결'했다.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위원장 제주도지사)는 11일 오후 4·3평화기념관에서 제110차 회의를 열고 희생자 29명과 유족 2699명을 '희생자·유족'으로 인정 의결했다.

이날 회의에는 재적위원 15명 중 11명이 참석해 행불인 개인 표석 설치 계획과 4·3사건 희생자·유족 심사(안)을 다뤘다.
 
이날 실무위에 상정된 희생자·유족 신고자는 2만9010명(희생자 383명, 유족 2만8627명)이다.

앞서 2012년 9월 14일 4·3특별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같은 해 12월 1일부터 올 2월 28일까지 43개 읍·면·동에서 신고를 접수했다. 이어 3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신고인 보증인에 대한 사실조사를 거쳐 실무위에 상정했다.    

심사 결과 희생자 29명과 유족 2699명에 대해 '희생자·유족 인정'이 의결됐다.

이날 실무위의 심사 결과는 제주4·3중앙위원회에 상정되며, 10월말까지 심사를 마무리하게 된다.

중앙위의 최종 심의 결정은 내년 상반기에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제주투데이>

<강한성 기자/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