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치민주연합 도지사 후보들은 ‘경선룰 문제해결’하라
상태바
새정치민주연합 도지사 후보들은 ‘경선룰 문제해결’하라
  • 문서현 기자
  • 승인 2014.04.09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정치민주연합 제주도의원 출마자들 " 제주도지사 경선후보들 간에 불협화음에 대해 현재의 문제 해결을 위해 즉각 나서라고"고 촉구하고 나섰다.

이들은 9일 성명서를 통해 "6.4 지방선거 제주도지사 경선후보들 간에 경선룰 합의가 원만히 이뤄지지 않아 일어나고 있는 일련의 사태와 관련 원만한 합의가 이뤄지도록 여건을 마련하라"고 주장했다.

일단 경선에 참가한 신구범, 고희범, 김우남 경선후보는 경선룰과 관련해 불거진 현재의 문제 해결을 위해 즉각 나서야 하며, 이와 아울러 제주도당과 중앙당은 후보자들 간에 경선룰 합의가 이뤄지도록 하기 위한 여건을 마련하고 이에 대한 중재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제주도 지사 경선에 참여한 후보들은 경선룰 합의가 제주도 6.4지방선거 전체에 미치는 영향이 절대적인 만큼 대승적 차원에서 협의에 임해 경선 흥행과 본선 승리를 위한 최선의 경선룰을 만들어 6.4지방선거에서 새정치민주연합이 승리하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주문했다.

이뿐아니라 "6.4지방선거에서 도지사후보를 선출하는 경선이 아름답게 진행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만큼 경선에 참여한 각 도지사 후보들은 지금부터 경선룰이 확정되기 전까지 경선룰에 대한 의견 발표를 자제할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