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덕 '마을소득이 증대되는 알작지를 만들 것'
상태바
김진덕 '마을소득이 증대되는 알작지를 만들 것'
  • 김승지 기자
  • 승인 2014.05.14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원 선거 제14선거구(외도·이호·도두)에 출마한 새정치민주연합 김진덕 예비후보가 알작지 명소 조성을 공약했다.

김 후보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알작지는 제주의 유일한 몽돌로 이뤄진 자갈해변”이라며 “제주의 숨은 비경인 알작지와 내도마을의 속살을 전국적으로 알리기 위해 체계적으로 지원할 것이다”고 제시했다.

이를 위해 김 후보는 “내도동 알작지, 도근천, 마을올레길, 밭돌담을 연결하는 관광객 올레길 개설과 알작지-연안 주거지역-밭돌담-도근천-외도천 하구 올레길 조성, 해양 경관전망대 설치”등을 통해 관광객이 쉬었다가고, 마을에서 수익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기 추진 중인 내도해안도로는 인근 이호해수욕장을 연결시켜, 지역발전을 위한 상승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후보는 “의회에 재입성한다면, 중앙정부에서 추진 중인 창조지역사업 응모를 통해 본 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할 것”이라며, 구체적 실행방안까지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