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근 후보, 단일화 후보로 최종 선정
상태바
고창근 후보, 단일화 후보로 최종 선정
  • 김승지 기자
  • 승인 2014.05.16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근·윤두호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가 여론조사 결과 고창근 후보가 최종 본선주자로 나선다.

 고창근·윤두호·김희열 예비후보는 16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15일 여론조사 결과 고 후보가 윤 후보 보다 높은 지지율을 보여 단일 후보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양측은 지난 14일 단일화에 전격 합의하고 15일 도내 1000명이며, 비율은 교직원 30%와 제주도민 70%로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김희열 후보는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지지율이 높은 후보를 지지 하기로 했다.

 이날 윤 후보는 저는 오늘 패자가 아니다라며 고 후보를 교육감으로 만들어 제주교육을 함께 이끌어 나가도록 하겠다. 평소 저를 지지해 주신 모든 분들과 교육가족 여러분 감사하다"고 말했다.

 고 후보는 "저희 세 사람이 모여서 제주교육을 걱정하는 마음으로 뜻을 같이 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통큰 기회를 주신 윤두호 후보와 이번 일을 성사시켜준 김희열 후보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