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문“새로운 제주교육 도민들과 함께할 것”
상태바
이석문“새로운 제주교육 도민들과 함께할 것”
  • 문서현 기자
  • 승인 2014.06.03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지막 일정소화…제주대 및 선흘분교, 제주시청 등에서 마무리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 후보는 공식선거 마지막 날인 3일 제주대학교와 선흘분교, 제주시청 등을 찾아 유권자들을 만나며 마지막 표심을 얻는데 총력을 기울였다.

이석문 후보는 제주대에서 대학생들을 만나며 “후보들 중 가장 젊다. 신선한 에너지로 제주교육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20대가 적극적으로 투표하면 제주교육의 새로운 희망을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후보는 읍면지역 학교 중 한 곳인 제주시 선흘분교를 찾았다. 선흘리장과 교사, 마을주민들을 만난 자리에서 이석문 후보는 “다른 후보들 중 오직 나만이 도의회에서 주민들과 함께 작은학교 통폐합을 막았다”며 “작은학교가 있기에 제주는 전국 최고의 교육환경을 갖고 있다. 이를 잘 살려 국제학교에 버금가는 수준으로 제주공교육을 만들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석문 후보는 공식선거운동 마감시간인 4일 0시까지 제주시내를 누비며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3일 오후 11시부터 제주시청에서 유권자들을 만나는 일정으로 공식 선거운동을 마무리한 이 후보는 “선거운동 기간동안 아낌없는 지지와 응원, 성원을 보내준 도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단 한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겠다. 늘 도민들과 함께하며 새로운 제주교육 100년을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