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김호준-알렉스, K리그 위클리 베스트 선정
상태바
제주 김호준-알렉스, K리그 위클리 베스트 선정
  • 강지연
  • 승인 2014.08.2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키퍼 김호준선수(사진 왼쪽), 수비수 알렉스선수(사진 오른쪽)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의 철벽 수문장 김호준과 간판 수비수 알렉스가 K리그 클래식 21라운드 위클리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은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4 21라운드 전 경기를 대상으로 위클리 베스트 11을 발표했다. 제주에서는 김호준과 알렉스가 선정됐다.

김호준은 지난 16일 울산과의 홈 경기에서 후반 33분 부상으로 신인 골키퍼 김경민과 교체 아웃될 때까지 눈부신 선방쇼를 선보이며 1-0 승리를 이끌었다.

196cm의 장신 수비수 알렉스는 울산의 거탑 김신욱, 양동현과의의 공중전에서 우위를 점하며 무실점 승리에 기여했다.

연맹은 김호준에게 "부상으로 교체되기 전까지 결정적인 선방으로 팀을 구했다"라고 평했고 알렉스에게는 "울산의 장신 공격수 두 명을 상대로 완전무결한 수비를 선보였다"라고 극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