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활 타오른 새별오름서 무사안녕 기원
상태바
활활 타오른 새별오름서 무사안녕 기원
  • 김민영 기자
  • 승인 2015.03.08 0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민, 관광객들 새해소원 빌며 축제 즐겨

2015 제주들불축제가 성대하게 개막한 가운데 7일 오후 메인이벤트인 오름불놓기가 펼쳐져 행사에 참여한 도민과 관광객들이 무사안녕을 기원했다.

들불축제 셋째날인 이날 애월읍 봉성리 새별오름 인근에서는 수많은 관광객들이 인산인해를 이룬 가운데 오후 7시께 주제공연, 횃불대행진, 화산불꽃쇼 등이 펼쳐져 참가자들이 마음을 부풀게 했다.

특히 불꽃쇼에 이어 10개의 대형 '눌'에 점화, 새별오름 남쪽 야초지 20만㎡를 태우는 불놓기가 펼쳐지면서 장관을 연출했다.

이날 도민과 관광객들은 붉게 오르는 새별오름을 바라보며 올해 액운을 없애고 무사안녕을 기원했고, 공연과 불꽃놀이가 함께 진행되면서 오름불놓기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7일 낮부터 새별오름 주변에서는 제주 말 산업의 발전을 기원하며 말의 조상인 천사성(天駟星)에 올리는 마조제를 비롯해 마상마예 공연, '넉둥베기'·듬돌들기 경연, 외국자매도시 초청단 공연 등이 펼쳐졌다.

마지막 날인 8일에는 제주 청정 농수축산물 할인 판매행사, 이주정착민과 외국인이 참여하는 새 제주인 들불 페스티벌, 청소년 젊음의 축제, 외국인 전용카페·힐링쉼터·잔디썰매장·희망기원마당 등이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