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1-09-18 22:55 (토)
수도권 중심에서 탈피한 방한 관광콘텐츠 공동개발
상태바
수도권 중심에서 탈피한 방한 관광콘텐츠 공동개발
  • 제주투데이
  • 승인 2015.08.19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부산관광공사,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 체결
<사진제공=제주관광공사>

우리나라 대표 관광도시인 제주와 부산이 손을 잡고 기존 방한 관광시장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기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제주관광공사(사장 최갑열)는 지난 19일 부산관광공사(사장 신용삼)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고부가가치 MICE 행사 및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통한 고품격 관광 목적지 도약을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두 기관은 MICE 정보와 관광콘텐츠, 마케팅 네트워크 등 핵심역량을 결합하여 신규 관광콘텐츠 발굴 및 글로벌 마케팅을 효율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수도권으로 편중된 방한 관광상품을 다변화하기 위해서 해외 주요도시에서 제주나 부산을 연결하는 직항노선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두 도시를 연계한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제공한다고 계획이다.

특히 국제협회연합(UIA)이 매년 발표하는 세계 국제회의 개최 순위에서 아시아지역 10위권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는 두 도시가 힘을 합쳐, 단순한 행사 유치를 넘어서 회의와 관광을 연계시켜 방한 외국인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여나가기로 했다.

※ UIA 기준 2014년 세계 국제회의 개최 순위: 제주(아시아 7위, 세계 21위), 부산(아시아 5위, 세계 13위)

이밖에도 두 기관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소득 증대를 위한 공동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나가고, 중동호흡기증후군(MERS)으로 침체된 방한 관광시장을 회복시키기 위해 적극적인 글로벌마케팅에 협력하기로 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제주와 부산이 서로 부족한 관광 인프라를 상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에 나선다면, 수도권으로 집중된 방한 관광상품의 다변화와 외국인관광객 만족도 개선이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