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라호텔, '2016 뮤직 아일 페스티벌' 개최
상태바
제주신라호텔, '2016 뮤직 아일 페스티벌' 개최
  • 제주투데이
  • 승인 2015.12.29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대회 휩쓴 클래식 수재들, 제주에 모인다

제주신라호텔은 지휘자 금난새가 이끄는 음악 축제인 '2016 제주 뮤직 아일 페스티벌'을 1월 22일부터 30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2회를 맞이하는 '제주 뮤직 아일 페스티벌'은 제주도를 대표하는 실내악 음악 축제로 자리잡고 제주도민, 관광객들에게 문화적인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또한, 음악가, 기업, 지자체, 유관 기관이 하나가 되어 진행하는 음악 축제로서 제주도 문화 발전에 기여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16 제주 뮤직 아일 페스티벌'에는 한국 뿐 아니라 독일, 미국, 그리스, 슬로바키아 출신의 국제 콩쿠르 우승 경력이 있는 대표급 음악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아름답고 품격있는 실내악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페스티벌에서 연주를 들려줄 음악가는 국제 콩쿠르 우승자들로 구성된 '벨아르테(Trio Bell'Arte)', 유럽 솔리스트 콩쿠르에서 1위를 한 실력파 바이올리니스트 '크리스티안 김 찌즈만(Christian Kim Sitzmann)', 안토닌 드보르작 국제 챔버 뮤직 우승 '무하 현악 사중주단(Mucha Quartet)' 등이며, 지휘자 금난새의 알기 쉬운 해설로 더욱 의미있고 즐거운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제주신라호텔 관계자는 "제주도민은 세계적인 연주자들의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이고, 관광객은 제주의 자연, 편안한 휴식과 함께 문화적인 감동까지 느낄 수 있는 여행"이라며 "매년 페스티벌 기간에 맞춰 호텔에 투숙하는 매니아 층이 있을 정도"라고 밝혔다.

페스티벌을 즐기기 위해서는 뮤직 아일 페스티벌 초대권이 제공되는 '뮤직 아일 갈라 디너' 패키지를 이용하거나, 페스티벌 관람권을 별도 구매하면 된다. 패키지로는 세계적인 연주자들과 음악 이야기를 나누며 호텔 셰프가 정성껏 준비한 갈라 디너 코스 요리를 함께 즐길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패키지는 2박 상품으로 구성되었으며 △본관 스탠다드 객실, △더 파크뷰 조식(2인 2회), △갈라 디너(2인 1회), △뮤직 아일 공연 티켓(2매), △실내외 수영장 무료 이용 등의 혜택이 포함되어 있다.

[제주신라호텔] 뮤직아일 페스티벌 <사진제공=제주신라호텔>

특히, 12월에 예약할 경우, 페스티벌 관람이 끝난 후 로맨틱한 제주의 밤을 즐길 수 있는 와인 파티(2인 1회) 이용 혜택이 추가된다.

패키지 이용 가능한 날짜는 1월 21일부터 28일까지(23, 24일 제외)이며, 갈라 디너는 22일, 26일, 27일에 이용할 수 있다. 패키지 가격은 1박에 30만원부터(세금, 봉사료 별도)

예약 및 문의 : 1588-1142, www.shilla.net/jeju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