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 여론조사] ‘무조건 SKY’ 깨지나…
상태바
[리얼미터 여론조사] ‘무조건 SKY’ 깨지나…
  • 제주투데이
  • 승인 2016.01.0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대, 서울대 이어 추천 대학 2위 올라

‘SKY’의 아성이 깨지는 것일까. 성균관대가 연세대와 고려대를 누르고 ‘추천하고 싶은 대학’ 2위에 올랐다. 특히 ‘현직 대학생’인 20대에서 압도적인 몰표를 받았다.

‘리얼미터 톱10 브랜드’의 지인에게 추천하고 싶은 종합대학 조사에서 성균관대가 10.5%의 표를 받아 2위 자리에 올랐다. 서울대를 제외하면 10%대 득표를 한 대학은 성균관대가 유일하다.

특히 성균관대는 현재 대학교에 재학 중인 비율이 높은 20대 응답자로부터 32.1%를 기록, 서울대(10.6%)를 앞섰다. 20대를 제외한 연령대에서는 모두 10%를 넘지 못했다. 성균관대가 삼성그룹 재단의 후원을 받으며 취업에 관심이 많은 대학생들의 표를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부동의 1위’ 서울대는 2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에서 골고루 1위를 차지했다. 전체 추천도(25.7%)에서도 2~4위의 선호도를 모두 합친 것과 비슷한 표를 받았다.

‘SKY’의 양 날개, 연세대와 고려대는 각각 8.9%와 7.9%로 3~4위를 차지했다. 30대에서 연세대(11.6%)가 고려대(6.6%)에 크게 앞섰다.

이어 한양대가 6.0%로 5위에 올랐고, 이화여대가 4.4%로 전체 6위였다. 이화여대는 여대 중 유일하게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7위는 3.6%의 건국대, 8위는 2.9%의 서강대였다. 경희대와 중앙대가 그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2015년 11월 5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500명을 대상으로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무선전화(50%)와 유선전화(50%) 병행 RDD 방법으로 조사했고, 응답률은 4.4%였다. 통계보정은 행정자치부 국가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