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22:57 (월)
허용진, 불법부동산 중개 떳다방 철저한 단속 해야
상태바
허용진, 불법부동산 중개 떳다방 철저한 단속 해야
  • 제주투데이
  • 승인 2016.01.2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3 총선 서귀포시 선거구에 출마한 새누리당 허용진 예비후보는 1월 20일 민생탐방 중 아파트 분양 현장의 이상하게 늘어선 긴 줄에 대한 민원을 접하고나서, 서귀포 경찰서를 방문하여 지능팀장을 만나서 불법부동산 투기 세력 차단에 관련한 방법과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허용진 예비후보는 “ 제주도내 아파트 분양에도 불법 부동산 중개 일명 “떳다방”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현상에 대해서 많은 도민들이 문제점을 제기하고 있다고 밝히면서 불법 투기 분위기를 조장하여 제주도내 아파트 분양가를 과대하게 형성시키는 떳다방 단속을 위해 행정 당국과 사법 당국은 즉각적이고 종합적인 대응을 해야한다고 말했다.

또한 현행 법에서 규제하고 있는 분양권 불법 전매, 무자격자 중개 행위, 인터넷이나 생활정보지 등을 통한 불법 전매 유도 광고 등에 대한 단속을 철저히 하고, 적발된 사례에 대해서는 행정조치, 사법 처분을 강력히 해야할 것이다. “ 라고 말했다.

이어서 허용진 예비후보는 “ 많은 서민들이 청약 부금을 넣으면서 수 년 동안 준비해 온 내 집 마련의 꿈이 순식간에 나타난 실입주자가 아닌 불법 부동산 전매꾼들에 의해 좌절되는 것을 마냥 바라만보고 있는 풍토는 반드시 개선되어야 하며 실입주가가 아닌 분양권 전매로 인한 프리미엄이 발생하여 비상식적인 아파트 가격 조장을 방치하는 것은 앞으로도 도내 아파트 실질 분양가에도 악영향을 끼칠 것이기 때문에 반드시 근절해야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한탕을 기대하며 서 있는 아파트 분양 현장의 긴 행렬을 바라보면서 마음이 불편한 서민들이 너무 많다. 누군가에게는 수 년간의 꿈이 사라지게 되는 일인데, 누군에게는 앉아서 돈 버는 일이고, 누군가는 바라다 볼 뿐인 이러한 세태는 우리 사회의 건전한 경제관과 근로 의욕을 무너뜨리는 행위들이다. “라고 말했다.

또한, 허용진 예비후보는 “ 서민의 꿈을 일순간에 빼앗아가고 서민을 눈물나게 하는 이런 불법 행위를 절대 좌시하지않겠다. 불법 부동산 투기 세력들에 대해 포괄적 자금 흐름 추적 등 현행 법보다 더 강한 수사와 규제, 처벌이 가능할 수 있는 입법을 해서, 열심히 노력하는 서민들이 살맛나는 건강한 경제가 형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 라고 힘주어 강조했다.

사진제공=허용진 예비후보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