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세대 맞춤형 '교육 전담 협의체' 구성해야
상태바
미래세대 맞춤형 '교육 전담 협의체' 구성해야
  • 변상희
  • 승인 2016.03.02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선거구 허용진 예비후보 제안

4.13 총선 서귀포시 선거구에 출마한 새누리당 허용진 예비후보가 미래세대의 일자리를 대비하기 위해 '산·학·연 국가적 협의체'를 마련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허 예비후보는 2일 보도자료를 내고, 앞으로 10년 내에 로봇이 사람을 대신하는 비율이 현재의 10%에서 45%로 급증하게 될 것이라며 '산업계·학계·연구소'를 구성해 국가적 대응을 시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허 예비후보는 미래세대의 대량 실업을 예견하며, 로봇이 대체할 수 있는 단순 기술보다 창조력과 고도의 문제해결능력을 기르는 교육이 필요하다고 짚었다. 덧붙여 허 예비후보는 지금과 같은 사교육 의존 사회에서는 이같은 해결할 수 없으며 공교육을 살려 시대의 변화를 대비한 '창의·창직 관련 프로그램'을 대폭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제 20대 국회의원 선거 서귀포시 선거구 새누리당 허용진 예비후보자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