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19:56 (월)
강지용 예비후보, 진정한 도민화합의 길 열기 위한 4·3의 완전한 해결에 총력
상태바
강지용 예비후보, 진정한 도민화합의 길 열기 위한 4·3의 완전한 해결에 총력
  • 문승준 기자
  • 승인 2016.03.08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 13 총선에 출마하는 서귀포시 선거구 새누리당 강지용 예비후보는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올바른 4.3의 역사인식 및 화해와 상생의 가치를 제주의 후세에도 널리 기억되고 추모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도내 4·3 유적지의 전 지역에 추모비를 건립해 4·3평화와 인권교육의 장으로 활용하며 화해와 상생을 통해 도민화합과 제주가 진정한 평화의 섬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평화와 인권신장을 통한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4·3유족의 2, 3세대는 물론이고 유족이 아닌 온 도민들과 제주의 미래세대, 나아가 후세에도 영원히 기억되고 추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새누리당 4·3 특위위원장을 맡아온 강지용 예비후보는 “4·3 기념일을 정부의 주관 및 지원사업으로 개최되는 국가추념일 지정을 실현 시키며 60여년 서로를 인정하지 않으며 쌓아온 반목과 갈등의 벽을 허물고 4·3유족회회와 제주경우회간의 화해를 이끌어내는 등 그 동안 4·3의 평화정신을 선양하고 화해와 상생의 가치를 알리는데 동분서주해왔다“고 밝혔다.

강 예비후보는 “4·3유족회와 제주경우회간의 화해와 상생의 사업을 통해 제주의 갈등을 풀고 진정한 도민화합을 이루며 미래지향적인 방향으로 함께 도약 할 수 있도록 정부의 지원과 협조를 이끌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지용 예비후보는 “우리 제주의 아픈 역사를 해원하고 진정한 화해와 상생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서는 4·3의 완전한 해결이 너무나 중요하다”며 “4·3유족회와 시민단체, 정부와 제주특별자치도와 늘 머리를 맞대고 협의하여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아직 남아있는 과제들을 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