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7-04 19:56 (월)
문대림 예비후보, ‘세계 여성의 날’에 부쳐 논평 발표
상태바
문대림 예비후보, ‘세계 여성의 날’에 부쳐 논평 발표
  • 문승준 기자
  • 승인 2016.03.08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선거구 문대림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는 세계여성의 날에 부쳐 논평을 내고 "저 문대림은 제주와 대한민국의 할머니, 어머니, 누이, 딸 등 모든 여성을 우선하는 정치를 할 것을 약속합니다"라고 다집했다.

문 예비후보는 "3월 8일은 1975년 UN이 정한 ’세계 여성의 날’ 입니다. 20세기 초 미국과 유럽의 여성들은 참정권, 노동권을 비롯해 좀더 나은 삶을 영위하기 위해 싸웠습니다. 제주의 여성들은 척박한 자연과 맞서며 이 땅을 지켜냈고 일제 강점기 제주해녀들은, 전국 어느 곳보다 앞서 일본의 수탈에 분연히 일어섰습니다."라고 제주여성들을 추켜세우면서도 "그러나 현실은 긍정적이지 않습니다. 2015년 한국의 성평등 지수는 조사 대상국 145개 중 115위에 불과하고 경제활동 참여 기회 분야는 125위로 캄보디아나 네팔보다 쳐져 있습니다. 정부의 일본군 위안부 문제 대처와 누리과정에 대한 무심함은 우리 사회가 여성을 대하는 태도를 짐작하게 합니다. ‘유리천장’은 여전히 곳곳에 강고하게 버티고 있습니다."고 여성의 불평등한 현실을 지적했다ㅖ.

문대림 예비후보는 "저 문대림은 제주와 대한민국의 할머니, 어머니, 누이, 딸 등 모든 여성을 우선하는 정치를 할 것을 약속합니다. 여성이 행복한 사회가 진정 행복한 사회라고 믿습니다."며 여성 우선의 정치를 펼칠 것을 다짐했다

.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