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 도민 중심의 주거대책 제도 마련하겠다
상태바
강창일, 도민 중심의 주거대책 제도 마련하겠다
  • 문승준 기자
  • 승인 2016.04.11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창일 후보(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는 천정부지로 치솟은 제주도 주택 가격 폭등 등 주거 안정 문제의 해결을 위해 도민 중심의 주거대책 제도를 마련하겠다고 발표했다.

2008년부터 2014년까지 전국의 주택가격상승률이 약 19.5%인 것에 비해 제주도의 주택가격상승률은 약 43%로 상승폭이 아주 높다.

인구 유입의 증가와 내·외국인의 제주도 부동산 투자 수요가 증가하면서 제주도의 주택 가격의 폭등은 심화된 실정이고, 이에 2014년 기준 제주도 주택보급률은 111%지만 자가점유율은 56.2%에 그치고 있다.

강창일 후보는 “제주도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서 주택 가격을 안정시킬 수 있는 제한 장치의 마련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주택법의 주택 분양가격 제한 권한을 이양 받아 도 차원에서 분양가 상한제를 설정해, 주택 시장의 안정을 위한 관리 장치를 도입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4년 기준 전체 주택수 215,813호 대비 민간임대를 포함한 공공 주택수는 11,016호로 전체의 5.1%에 불과하며, 제주도의 공공 주택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강창일 후보는 “기초생활수급자의 주거안정과 사회초년생, 신혼부부의 주거 대책을 위해 LH 공사와 협력해 수요 맞춤형 주택을 건설·공급하겠다.“며, ”도민들과의 사전 여론 수렴 절차를 거쳐, 지역 재생을 도모할 수 있는 마을 계획을 수립·시행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강 후보는 “현재 제주도 주택 가격의 폭등으로 청년들과 사회적 약자들은 재앙에 가까운 현실에 봉착해 있다.”며, “제주도의 발전을 위해서는 주택 문제를 해결하고 주거안정을 도모할 수 있는 제도가 필요하고, 관련 법 개정과 유기적인 협의를 통해 반드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