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시설 비상방송시스템 확대
상태바
숙박시설 비상방송시스템 확대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6.05.2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함에 따라 기존 숙박시설에 추진 중인 4개국어 비상방송시스템을 확대설치 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본부장 남화영)에 따르면 외국인들이 많이 출입하는 시설 중 비상방송실비 설치대상 145개 소중 61개소에 대해 설치 완료했고 올해는 30개소에 설치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비상방송설비는 비상벨, 자동식 사이렌, 방송설비에 의해 건물 내에 화재발생을 알리는 설비로 비상시 피난유도를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지난 2014년 8월 서귀포시 모호텔 화재발생시 외국인에 대한 피난안내에 대한 설명이 없어 외국어 비상방송안내시스템 필요성이 제기된 이후 설치지도를 진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는 현재 한국어로만 송출되는 비상방송설비 안내멘트를 4개 국어로 연속하여 방송안내를 실시하도록 추진하고 있다. 기존에 설치되어있는 비상방송설비는 기판교체를 통해 가능하다.

기존대상에 대해서는 서한문발송이나 소방특별조사 또는 현장 지도 시 설치 지도할 계획이고, 신축대상에 대해서는 건축허가 동의 또는 공사 중인 대상은 소방시설 착공 신고 시 설치지도를 해나갈 계획이다.

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국제적인 관광지의 위상에 걸맞게 제도와 환경을 조성하고 있으며, 재난발생시 인명과 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