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해수욕장 일제 폐장, 인명사고 제로 성과
상태바
제주시 해수욕장 일제 폐장, 인명사고 제로 성과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6.08.2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1일 관내 7개 해수욕장 일제 폐장, 이용객 37%증가

제주시는「푸른 바다, 신나는 여름, 안전한 제주해변」을 모토로 지난 7월 1일부터 62일간 운영 중인 제주시 관내 해수욕장을 오는 31일 일제히 폐장한다고 밝혔다.

올해 해수욕장 개장기간 동안에는 이호테우축제, 함덕뮤직위크, 곽지브로콜리축제 등 해변별로 특색있는 행사가 개최되어 도민과 관광객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였고, 협재, 함덕, 삼양, 이호해변은 야간해수욕장도 운영했다.

특히, 올해는 장기간의 폭염과 열대야로 무더위에 지친 도민과 관광객들이 해수욕장을 대거 찾았으며, 8월 24일 기준 총 이용객은 326만 6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24만 6천명 보다 45% 증가하였고, 지난해 해수욕장 폐장일까지 이용객 238만 4천명보다 37% 증가하였다.

해수욕장별 총 이용객수는 함덕 97만 2천명, 협재 94만 1천명, 이호 61만 6천명순이였고, 이중 함덕해수욕장이 지난해 59만 2천명에서 올해 97만 2천명으로 64%가 증가하여 7개 해수욕장 중 가장 큰 폭으로 이용객이 증가했다.

또한 지난해보다 39명 증원된 수상안전요원 143명을 각 해수욕장별 배치하고 안전요원 근무기간을 주 5일제에서 주 6일제로 변경하는 등 해수욕장 이용객 안전관리를 위해 노력하였고, 현재까지 단한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았다.

제주시는 관내 해수욕장이 오는 31일 일제히 폐장됨에 따라 폐장후에 물놀이 안전사고 주의를 당부하는 현수막을 해안별로 게시할 예정이며 읍면동, 운영주체 등의 순찰강화로 소중한 인명보호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