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도내 학생가장 200명에게 4천만원 지원
상태바
도교육청, 도내 학생가장 200명에게 4천만원 지원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6.09.08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지난 9월 7일(수), 추석 명절을 맞아 제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하여 제주도내 학생가장 200명에게 도교육청 소속 교직원의 봉급 중 천원 미만 자투리 성금과 도내 기업체 및 독지가들이 자발적으로 출연한 기부금으로 조성한 ‘작은 사랑의 씨앗 성금’ 4천만원을 지원하고, 이석문 교육감 격려 서한문을 발송하였다.

도교육청은 지난 98년부터 매년 추석과 설 명절에 정기적으로 학생가장들에게 지원하고 있으며, 이번 추석 명절에는 초등학교 42명, 중학교 60명, 고등학교 97명, 특수학교 1명 총 200명의 학생가장들에게 1인당 20만원씩 지원하였고, 현재까지 총7,390명에게 9억 6천 9백여만원을 지원하였다.

특히, 이석문 교육감은 서한문을 통해 “많이 힘들고 어렵지만 여러분의 노력이 쌓이고 쌓이다보면, 풍성한 ‘행복’의 결실이 있는 가을이 찾아올 것”이라고 당부하며 온가족이 행복하고 따듯한 추석이 되길 바란다고 전하였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