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내달부터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처리기간 운영
상태바
제주시, 내달부터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처리기간 운영
  • 강승희 기자
  • 승인 2016.09.29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부터 6개월간 청소구역 지정 민간 자율참여 적극 유도

제주시는 북서계절풍 등 기상악화로 해외·육지부에서 발생된 해양쓰레기가 제주지역 연안으로 밀려들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내달부터 내년 3월까지 해양쓰레기를 집중 수거·처리해 나갈 계획이다.

제주시지역은 여름철 태풍, 장마 등 집중호우 시 하천을 통해 생활폐기물 및 목초류가 혼재된 혼합폐기물이 유입되고 있으며, 6월부터는 일시적으로 파래 등 해조류, 10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는 북서계절풍의 영향으로 육지부 해양쓰레기가 집중적으로 밀려들고 있다.

이에 제주시는 「해양쓰레기 수거·처리대책」을 마련, 유관기관 중심으로 책임 청소구역을 지정하고, 읍·면·동은 해안정화 활동에 공공근로 인력을 집중 투입할 계획이다.

또한 지역별 점검반을 편성, 현장 점검을 강화하고, 수거된 쓰레기는 전문폐기물 처리업체를 이용해 신속하게 처리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에는 해양쓰레기 수거·처리에 올해보다 64% 증가한 예산(36억원)을 투입, 해양환경미화원제도를 운영하고, 취약지역에 대한 상시 해양쓰레기 정화체계를 구축해나갈 방침이다.

현재까지 제주시는 인력 25,300여명 동원 및 예산 12억8천5백만원을 투입해 총 5,030톤(파래 1,640톤, 해양쓰레기 3,390톤)의 해양쓰레기를 수거·처리하는데 총력을 기울였다.

시 관계자는 “해양쓰레기가 전 해안변에 산발적으로 다량 발생됨에 따라 이를 수거․처리하는데 한계가 있다. 이에 어업인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실정이며, 어촌계, 지역자생단체, 해양 수산 관련단체 등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