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 돼지질병 발생주의보!
상태바
환절기 돼지질병 발생주의보!
  • 김관모
  • 승인 2017.04.07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소모성질병 인한 피해 예방 당부

환절기 돼지 소모성질병 발생주의보가 발령되면서 제주도는 양돈농가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환절기가 되면서 농장내 환절기 질병 피해를 위한 주의보가 발령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환절기 돼지 소모성질병 발생주의보를 축산가에 발령하고 질병발생 예방을 위한 활동에 들어갔다.

제주도 동물위생시험소(소장 이성래)는 최근 심한 일교차로 인한 농장내 환절기 질병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도내 양돈 농가를 대상으로 환절기 사양관리 지도 및 질병예방 홍보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특히 “환절기에는 환기불량과 습도의 불균형이 나타나게 되면 생체기능 저하로 질병에 대한 저항력이 감소하게 되어 가축 질병으로 인한 경제적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최근 양돈 밀집지역인 한림읍과 대정읍에 돼지 유행성설사병(이하 PED) 피해가 발생하고 있어 시험소에서는 지는 5일부로 PED발생주의보를 발령하고, 철저한 차단방역과 사육 모돈 예방접종을 통해 질병 발생을 원천적으로 막아주기를 농가에 당부했다.

이외에도 환절기에는 유행성설사, 흉막폐렴, 생식기호흡기증후군, 유행성폐렴 등 돼지와 관련된 질병이 다수 발생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망되고 있다.

시험소는 이같은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농가내 밤낮의 기온차가 섭씨 10도 이하가 되도록 관리, △적절한 환기와 적정 사육 두수 유지, △예방접종 프로그램 마련 및 정기소독 등을 방역관리 요령으로 발표했다.

시험소는 “앞으로 양돈농가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질병과 관련된 자료를 농가에 제공해 예방에 활용하도록 하는 한편, 질병 컨설팅을 병행해 체계적인 관리와 지도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