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부산경남 패륜 몰아간 문용식 물러나라"
상태바
자유한국당 "부산경남 패륜 몰아간 문용식 물러나라"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7.05.07 23: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문용식 단장 PK '패륜집단' 언급 파장

자유한국당은 문용식 더불어민주당 가짜뉴스 대책단장이 부산 경남을 '패륜집단'으로 폄훼했다며 보직에서 물러날 것을 촉구했다.

이종혁 자유한국당 특보단장은 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용식 단장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부산경남 바닥 민심 패륜집단의 결집이 무서울 정도'라는 제목의 글을 썼다고 비판했다.

문 단장은 지난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시각 PK(부산경남)의 바닥 민심입니다. 패륜집단의 결집이 무서울 정도입니다"라며 부산경남의 표심을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글을 썼다.

이 같은 글에 대해  이 단장은 "민주당이 아무리 급하고 초조해도 공당의 책임있는 사람이 부산경남 일반 시민들을 패륜으로 취급할 수 있냐"며 "이것이 문재인 후보가 말하는 나라다운 나라라는 게 이런 것이냐"고 반문했다.

또한 "지역감정을 선거에 이용하지 말자고 주장하던 민주당과 당직자가 부산과 PK를 운운하며 고향 땅을 가꾸어온 영남 지역구를 패륜 집단으로 호도하고 있는 것을 볼 때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비판하며 문재인 후보의 대국민 사과와 문용식 단장의 사퇴를 요구했다. 

이철우 자유한국당 총괄선대본부장도 기자회견을 열고 "나 아니면 적으로 몰아붙이는 무시무시한 일들을 벌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이 본부장은 "보수를 궤멸시키고 불태워 없애겠다고 하더니, 부산 경남을 패륜 집단으로 몰아 붙였다"며 "매우 유감스러운 표현이며 그 자리에서 사퇴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2017-05-12 10:53:02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이시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