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제주도 출신 장군진급자 6명
상태바
2018년 제주도 출신 장군진급자 6명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7.12.2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3명·해군 1명·해병대 2명...중장급 1명 포함
▲이번 대한민국 장교 진급자 중 제주출신 장교가 6명이 포함됐다. 왼쪽은 부석종 중장 내정자, 오른쪽은 조영수 해병대 준장 내정자

내년 제주도 출신 장성급 장교 진급자가 6명으로 알려졌다.

국방부는 28일 장군진급자 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진급자는 중장진급 2명, 소장진급 31명, 준장진급 77명 등이다. 이 중 제주출신 진급자는 육군 장군은 3명이며, 해군 1명, 해병대는 2명이다.

이번 육군에서는 조상호 준장(육사 41기)이 소장으로 진급하며, 고태남 대령(육사 46기)과 양치영 대령(3사 25기)이 준장으로 진급한다. 해군에서는 부석종 소장(해사 40기)이 중장으로 진급한다. 해병대에서는 김정한 대령(제주대 ROTC 13기)과 조영수 대령(해사 45기)이 각각 준장으로 진급할 예정이다.

국방부는 "이번 인사를 계기로 엄정한 군 기강과 지휘권이 확립된 가운데 강한 정신무장과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확립하고, 강건한 기풍 및 복무의욕․사기를 진작하여 군심 결집과 군의 안정을 도모함으로써, 군이 국민들로부터 더욱 신뢰받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18년 제주도 출신 장군 진급자 명단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