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2-01-26 02:08 (수)
원희룡 지사 ‘무소속으로 재선 도전하겠다’
상태바
원희룡 지사 ‘무소속으로 재선 도전하겠다’
  • 김태윤 기자
  • 승인 2018.04.10 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기자회견 통해 자신의 입장 밝힐 예정

원희룡 제주지사

6·13지방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하는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10일 오후 제주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바른미래당을 탈당해 무소속으로 이번 선거를 치르겠다는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원 지사는 바른미래당의 유일한 광역단체장이었다.

원래 바른정당 소속이던 원 지사의 이 같은 행보는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합당에 부정적 입장을 보이며 탈당 시기를 저울질해 왔으며 제주도민 정서가 무소속으로 출마하기를 원하고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원 지사 측 관계자는 “지방선거 유불리를 따지기보다 건전한 야당의 기반을 다지겠다는 마음으로 탈당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렇게 되면 6.13지방선거는 다자구도의 선거로 치러지게 된다. 원 지사 측은 바른미래당도 독자적인 제주지사 후보를 낼 것으로 안다"면서 "인위적인 야권 단일화보다 제주도민의 선택에 의한 표심의 단일화를 꾀할 것"이라고 말했다.

3선 국회의원을 역임한 원 지사는 보수진영 내부에선 남경필 경기지사, 정병국 의원과 함께 이른바 '남원정'으로 불리며 보수 진영 내 원조 소장파로 분류돼 왔다.

남은 6.13지방선거 기간 동안 원 지사의 무소속 출마 결심이 도민들의 표심을 어떻게 끌어 모을지에 관심이 더욱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