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출신 리디아 고, 21개월 만에 LPGA 투어 대회 우승
상태바
제주출신 리디아 고, 21개월 만에 LPGA 투어 대회 우승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8.04.30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디아 고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 3라운드 경기 모습

제주출신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21)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서 21개월 만에 우승 감격을 누렸다.

리디아 고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레이크 머세드 골프클럽(파72·6천507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총상금 150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4개로 1타를 줄였다.

최종합계 12언더파 276타를 기록한 리디아 고는 호주교포 이민지(22)를 연장전 끝에 따돌리고 투어 통산 15승째를 거뒀다. 우승 상금은 22만5천 달러(약 2억4천만원)다.

연장 첫 번째 홀인 518야드 18번 홀(파5)에서 이글로 승부를 결정지은 리디아 고는 2016년 7월 마라톤 클래식 이후 1년 9개월 만에 투어 정상에 복귀했다. 이번 우승으로 리디아 고는 세계랭킹 13위로 이름을 올렸다.

한편  리디아 고는 제주시 조천읍 신촌리 출신 아버지 고길홍씨(57)와 제주시 조천읍 함덕리 출신 현봉숙씨(56)의 딸로 여섯 살 때 뉴질랜드로 이민을 간 후 골프에 입문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