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희 JDC 이사장 퇴임...후임은 누구?
상태바
이광희 JDC 이사장 퇴임...후임은 누구?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8.07.2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4차산업관련 미래사업 시행계획 반영 등 굵직한 현안 마무리하고 사임
후임으로 청와대 비서관 출신 하마평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 이광희 이사장이 27일 오전 JDC 본사 대강당에서 퇴임식을 가졌다. 

▲이광희 JDC 이사장

이광희 이사장은 2016년 11월 취임해 1년 7개월 동안 제주형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햐 JDC를 이끌어왔다. 하지만 결국 문재인 정부 출현으로 이 이사장은 임기를 다 못채우고 물러나게 된 셈.

JDC는 이 이사장이 물리적‧외형적 개발만이 아닌 소프트 콘텐츠 개발을 병행하는 ‘성숙한 개발’을 모토로 新 경영방침을 수립해 추진해 왔으며, 신규 미래사업 등의 방향성을 정하고, 제2차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시행계획 수정계획 확정 등 굵직한 현안들을 마무리했다고 평했다.

이 이사장은 퇴임사에서 “그동안 저를 도와 JDC를 일등공기업으로 만드는데 앞장서 주신 임직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제주 발전을 위한 전 임직원 노고에 존경을 표하며, 앞으로 더욱 강건히 지역과 국가의 발전에 앞장서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현재 JDC 이사장 후임으로는 노무현 정부 시절 비서관을 지낸 제주출신 Y씨가 유력한 후보로 하마평에 오르고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