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제주 카지노 사업에 본격 착수
상태바
롯데관광개발, 제주 카지노 사업에 본격 착수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8.07.27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 150억원에 지분 100% 인수
부채 284억원도 상환...드림타워 이전 추진될 듯

제주 드림타워를 추진하는 롯데관광개발이 카지노사업을 인수하면서 롯데도 제주의 카지노사업에 본격 뛰어든다.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 전경@사진출처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

롯데관광개발은 파라다이스그룹이 제주 롯데호텔에서 운영중인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의 지분 100%를 150억원에 인수하는 주식양수도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 

롯데관광개발은 이외에도 현재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의 부채 284억원도 상환할 계획이다. 

이번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 인수는 롯데관광개발의 오랜 카지노사업 진출 계획에 의한 것이다. 롯데관광개발은 2014년에 정관 개정을 통해 카지노업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한 바 있다. 

롯데관광개발은 "이번 인수로 숙련된 카지노 딜러 등 전문인력들을 승계받고 카지노 운영 전산시스템도 그대로 사용하는 등 파라다이스그룹의 운영노하우를 배우게 되어 카지노사업에 신규 진출하려는 롯데관광개발에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1971년 창업이래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온 롯데관광개발은 이번 ‘파라다이스 제주롯데 카지노’ 인수로 숙원사업인 카지노사업에 진출하는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

또하,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2019년 완공예정인 드림타워에 현 카지노 업장을 이전할 계획도 가지고 이쓴 것으로 나타났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