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교육청, 태풍에 따른 도내 모든 학교에 휴업 권고
상태바
제주도교육청, 태풍에 따른 도내 모든 학교에 휴업 권고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8.08.23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이 23일 9시를 기해 제주도내 모든 학교에 휴업을 권고했다.

오전 9시 현재 휴업한 학교는 56개교이며, 115개교가 등교시간을 조정한 상태다.

도교육청은 현재 태풍 솔릭이 제주를 지나면서, 강풍으로 사고가 잇달으고 있어 학생들의 안전에 문제가 생길 것을 감안해 휴업 권고 조치를 내렸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8월 23일(목) 오전 9시를 기해 교육감 직권으로 도내 모든 학교에 휴업을 권고합니다. 

이미 등교한 학생들은 안전하게 보호한 뒤, 상황 종료 후 안전하게 귀가조치할 방침입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