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영 도예전 ‘말, 숲 속을 걷다’
상태바
장근영 도예전 ‘말, 숲 속을 걷다’
  • 안인선 기자
  • 승인 2018.10.04 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일부터 30일까지 한경면 저지리 스페이스예나르 갤러리에서 열린다

말꽃나무탑-조율

스페이스예나르 갤러리(관장 양재심)는 오는 5일부터 30일까지 10월 기획전으로 장근영 작가의 제주의 조랑말을 다양하게 표현한 도예작품을 마련한다.

이번 장근영 도예전은 10월에 열리는 저지문화예술인마을의 풍성한 문화축제와 함께 제주의 조랑말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뜻있는 전시가 될 것이다.

장 작가는 16년 전에 아버지에게 드릴 선물로 말을 만들기 시작하면서 자신의 작품의 주된 주제가 되었다고 한다.

말과 아이

또한 “변하지 않을 줄 알았던 제주의 풍경이 내가 따라잡을 수 없는 속도로 변하고 있다. 제주의 숲도 항상 그 자리에 있는 줄 알았다.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변화기 전을 기록하고 기억하고 그리고 내 아이에게 좀 더 제주의 숲과 자연을 보여주었으면 하는 마음이다. 아이와 숲을 거닐며 자연을 느꼈던 감성으로 <말, 숲속을 걷다> 전시를 준비하였다”라고 장근영 작가는 말한다.

[장근영 프로필]

1978 제주출생
2002  홍익대 도예과 졸업
2005 불가리아 국립미술아카데미 도예석사

 
동박새가 되고픈 말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