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엄리서 숨진 3살 여아 모친 변사체로 발견돼
상태바
신엄리서 숨진 3살 여아 모친 변사체로 발견돼
  • 김재훈 기자
  • 승인 2018.11.07 2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월읍 신엄리에서 숨진 채 발견된 3살 여아의 모친인 장모씨(33)가 변사체로 발견됐다.

제주해양경찰서는 7일 저녁 6시 39분쯤 낚시객으로부터 제주항 7부두 방파제 테트라포드 사이에 변사체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저녁 7시 5분쯤 시신을 육상으로 인양했다.

해경은 지문 감정을 통해 장씨의 신원을 확인했다. 해경은 8일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