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예술단 31일 신년음악회 개최
상태바
서귀포예술단 31일 신년음악회 개최
  • 제주투데이
  • 승인 2019.01.21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 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19시 30분 개최
8세 이상 무료관람, 선착순으로

도립서귀포예술단이 한 해를 시작하는 새 희망을 담은 ‘신년음악회’를 오는 1월31일(목) 19시 30분, 서귀포 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는 도립서귀포관악단 이동호 상임지휘자, 서귀포합창단 최상윤 지휘자가 지휘하며,  정혜민(소프라노), 백승연(유포니움)의 협연으로 개최된다.  

서귀포합창단의 연주로 시작하는 첫 번째 무대는 <기사들의 행진합창(오페라 “탄호이저”中)(바그너)>,<축배의 노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中)(베르디)>, <결혼식 하객들의 합창(오페라 “람메르무어의 루치아”中)(도니제티>과 같은 유명 오페라 합창으로 시작한다.

이어서 <살짜기 옵서예(최창권>, <그대 내게 행복을 주는 사람(이주호)>,<아름다운 강산(문현주)>,<아리랑(우효원>과 같은 한국합창도 열린다.

이어지는 서귀포관악단의 두 번째 무대는<로엔그린 - 3막 전주곡(바그너)>로 시작하여 유포니움 백승연의 협연으로 <의식(톰 다보렌)>을 연주하고 소프라노 정혜민의 협연으로 <베틀노래(이원주)>,<오페라 "주디타" 中 뜨겁게 입맞춤하는 내 입술(레하르)>를 연주한다.

이어서 <다윗과 골리앗(페레르 페란)>을 연주한 후, 서귀포합창단·서귀포다문화합창단·서귀포관악단 연합으로<한국환상곡(안익태)>를 연주하고 막을 내린다

2019 신년음악회에서 서귀포합창단이 연주하는 첫 무대는 낭만파 오페라 작곡가들의 합창곡과 관객들에게 친숙한 한국합창곡으로 마련됐다.

오페라의 결혼식 장면 가운데 하객들의 축하노래, 연회장에서 사랑에 빠진 남녀의 환희, 웅장한 트럼펫의 연주와 극중 관중들이 입장하며 부르는 곡들로 시작하여 서정적 선율과 역동적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친숙한 곡들을 들려준다.

또한, 서귀포관악단이 새해를 여는 ‘전주곡’으로 시작하여, 활기차고 서정적인 유포니움 협연, 극적인 한국 창작가곡과 오페라 아리아(소프라노), <한국 환상곡>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본 공연은 무료공연으로, 8세 이상 관람이며 선착순으로 입장 가능하다.

문의는 서귀포시 문화예술과(064-760-2486), 도립서귀포예술단(064-739-7394) 등으로 하면 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