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시간뉴스
편집시간  2019.7.16 화 17:49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국내 행정
문재인 정부 지지도 소폭 반등...저소득층·자영업자는 하락세국정운영평가 53.7%로 지난달보다 3%P 상승
광주/전라지역과 화이트칼라, 학생층 지지도 높아
200만원 미만 소득층 지지도 낮아...여당도 하락세 여전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2.01 18:54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평가가 지난달보다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저소득층과 자영업자의 지지도 하락세는 여전했으며,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지지도도 계속 낮아지고 있었다.

▲자료제공 한국사회여론연구소

국내 여론조사기관인 한국사회여론연구소(이하 KSOI)가 지난 1월 30일부터 31일까지 전국 만19세 이상 성인남녀 1,02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9년 1월 정례조사 결과보고서>를 1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평가 53.7%가 긍정적이었으며 43.5%가 부정적이었다. 

이는 지난해 12월 평가와 비교할때 3.4%P 소폭 상승한 수치다. 

한편, KSOI는 이번 문 대통령의 국정운영지지도 상승 요인으로 ▲‘광주형 일자리 투자 협약식’, ▲‘경제’ 및 ‘일자리’ 정책도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해석했다.

▲자료제공 한국사회여론연구소

문 대통령의 지지도 상승의 추이를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연령별로는 20대~40대의 지지도가 각각 56.3%, 72%, 65.9% 등으로 높게 나타났다. 반면 50대의 긍정평가는 44.6%, 60대 이상의 긍정평가는38.2%에 그쳤다.

한편, 지난달에 비해 40대에서 지지도가 9.0%p 올랐으며, 30대 7.7%p,  50대 7.6%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서울, 경기, 강원/제주 등에서는 문 대통령의 지지도가 50% 이상이었으며, 가장 지지도가 높은 지역은 광주/전라 지역으로 무려 77.1%에 달했다. 반면, 나머지 지역은 부정평가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긍정 평가 상승폭에서는 대구/경북지역에서 긍정 평가 상승이 13.6%p로 가장 컸으며, 다음으로 서울(10.5%p)과 인천/경기(6.4%p)지역에서도 상승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층과 블루칼라층에서는 지지도가 큰 폭으로 상승했다.

반면, 최저임금인상논란에 가장 큰 영향을 받았던 자영업층과 학생층에서는 이번 조사에서도 지지도 하락이 이어졌다.

▲자료제공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이런 수치에 대해 KSOI는 "자영업층과 학생층의 하락폭이 많이 감소하고 있어 최저임금인상 논란의 여파에서 벗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는 해석을 내놓았다. 그러나 자영업자층의 부정평가가 57.9%이며, 200만원 이하인 저소득층의 부정평가도 52.7%에 달하는 것을 보면 이런 해석은 아직 섣불러 보인다.

특히 지난 1월 29일 정부가 발표한 국가 균형 발전 프로젝트에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사업 계획과 관련해, 부정적인 인식이 더 많다는 것을 감안하면 앞으로 문 대통령의 지지도 하락 요인이 여전히 존재하는 셈이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유선전화조사 20.7%, 무선전화조사 79.3%로 진행했으며, 유무선 RDD 생성 방식을 사용했다. 응답률은 8.4%였으며, 가중값 산출 및 적용은 성·연령·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1
0
이 기사에 대해

김관모 기자  whitekgm@naver.com

<저작권자 © 제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제주투데이 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무로 1길 5 정도빌딩 3층  |  대표전화 : 064-751-9521~3  |  팩스 : 064-751-9524  |  사업자등록번호 616-81-44535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01  |  등록일 : 2005년 09월 20일  |  창간일 : 2003년 07월 23일  |  발행·편집인 : 김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윤
제주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제주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ijejutoday.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