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석 의장, "필요하면 제2공항 과감히 유보할 수 있다"
상태바
김태석 의장, "필요하면 제2공항 과감히 유보할 수 있다"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3.14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이 "필요하다면 제2공항 등 대규모 개발사업을 과감히 유보할 수 있다"며 현재 진행중인 제2공항 건설 기본계획에 우려를 토로했다.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사진제공=제주도의회)

김태석 의장은 14일 오후 2시 제주도의회 370회 임시회에서 "청정 제주가 심각한 위기를 맞으면서, 자연환경 보호 차원을 넘어 제주관광의 경쟁력 강화에서 생각해야 할 상황"이라고 말했다.

김 의장은 "홍콩이나 싱가포르처럼 제주가 고층건물에 둘러싸인다면 관광경쟁력이 극대화될 수 있겠느냐"며 "앞만 보고 달리는 성장위주의 길인지, 모두가 함께하는 공존의 길인지 선택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환경에 대한 개발과 보전이라는 양분화 된 논리가 아닌 제주의 미래 가치를 위한 선택이 필요하다"며 "제주의 환경가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라면 제2공항을 포함하여 어떤 개발사업도 과감히 유보할 수 있는 논의구조가 필요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김 의장은 "제주의 환경과 개발 그리고 악화되고 있는 도민의 삶에 대해 더 이상의 갈등구조가 아닌 소통과 상생이 필요하다"며 "한쪽을 외면한 일방적인 정책 추진은 도민을 양분하게 될 것이며, 양분된 도민사회에 얻을 수 있는 것은 없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