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민중항쟁 71주년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상태바
4.3민중항쟁 71주년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 김재훈 기자
  • 승인 2019.03.26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30일(토) 오후 2시, 제주시청 앞에서 열린다

 4.3민중항쟁 71주년을 맞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주최하고 민주노총제주본부와 영리병원철회・원희룡퇴진제주도민운동본부, 제주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4.3민중항쟁 71주년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가 3월 30일(토) 오후 2시부터 제주시청 정문 도로에서 ‘평화로 가는 길, 노동자의 길’을 주제로 열린다.

 이번 전국노동자대회는 71년 전 당시 항쟁의 역사적 의의를 돌아볼 뿐만 아니라 한반도의 평화체제 수립을 촉구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또한 최근 최저임금 개악과 탄력근로제 확대 등 반노동 정책으로 회귀하고 있는 문재인 정부에 대한 경고의 의미도 담을 예정이다.

민주노총은 무엇보다 영리병원 허용과 제2공항 강행 등 반민주적 행보를 가속화하고 있는 원희룡 도정에 대한 강력한 규탄과 퇴진투쟁을 선포하는 대회로 가져가겠다는 전략이다.

 이번 전국노동자대회에는 전국 각지에서 4.3평화기행 및 대회참가를 위해 내려온 약 2,500여명의 민주노총 조합원을 비롯해 제주지역 내 시민사회단체 및 정당 등 3천여명 이상이 참가할 예정이다. 본 대회를 마친 후에는 4.3민중항쟁의 정신을 도민들에게 알리기 위한 관덕정까지의 거리행진을 끝으로 마무리하게 된다.

 한편 본 대회 전 오후 1시 30분부터는 같은 장소에서 제주민중연대가 주최하는 ‘영리병원 철회! 제2공항 반대! 원희룡 퇴진! 4.3민중항쟁 정신계승 제주민중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