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설명회 23일로 연기
상태바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설명회 23일로 연기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4.15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사전타당성 용역 재조사 검토위원회와 같은 날 열릴 예정이어서 논란이 됐던 제2공항 기본계획 용역 중간보고회가 23일로 연기됐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는 지난 9일 검토위원회와 기본계획 용역 중간보고회를 17일에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제2공항 반대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 등이 "사실상 검토위원회의 취지를 훼손하는 것"이라고 크게 반발하면서 다시금 논란이 일기도 했다.

이에 김현미 국토부 장관과 오영훈 국회의원이 논의를 통해 일정을 조율한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검토위원회는 예정대로 오는 17일 오전 10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 회의실에서 열리게 된다. 중간보고회는 23일 오후 3시 성산체육관에서 개최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