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포럼, 원희룡 정책설명포럼인가"
상태바
"제주포럼, 원희룡 정책설명포럼인가"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4.1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성민 의원, 제주포럼 활성화 부족 지적
"대통령 참석 성사시켜야"

강성민 의원이 매해 열리는 제주포럼이 "원 도정의 정책설명으로 흘러가고 있다"고 비판하면서, 문재인 대통령 참석을 성사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강 의원은 18일 오후 371회 제주도의회 본회의 5분발언에서 "글로벌 평화포럼이 경제포럼인지 원도정 정책설명포럼인지 구분가지 않는다"며 활성화가 부족한 부분을 지적했다.

강 의원은 "올해 14회째인 제주포럼의 참여기관과 프로그램을 분석해 보더라도, 평화와 관련된 참여기관은 28개 기관 중 6개 기관(21.4%)에 그치며, 평화 관련 주제는 71개 프로그램 중 26개(36.6%)에 그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제주평화포럼'으로 명칭을 돌려놓고, 제주포럼의 정체성 회복을 촉구한다"며 "백화점식 포럼을 멈추고 대통령 참석을 반드시 성사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포토대자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