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토지보상비 1068억원 투입
상태바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토지보상비 1068억원 투입
  • 김재훈 기자
  • 승인 2019.04.22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편입토지 보상비로 1068억원을 투입한다.

제주도는 22일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50개 노선(53개 구간) 편입토지에 대한 보상에 착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행정시별로 살펴보면 제주시 24개 노선(27개 구간)에 614억 원, 서귀포시 26개 노선에 454억 원이다.

4월 현재, 금년 예산의 40%인 437억 원을 보상 집행했고, 측량 및 감정평가를 완료함에 따라 본격적인 보상협의를 추진하고 있어 앞으로 보상비 집행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행정시와 함께 구성한 TF회의를 매월 개최해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의 원활한 보상과 2019년 예산의 집행률 제고를 위해 총괄 조정·관리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이양문 도시건설국장은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의 보상 예산이 이월되지 않고, 100% 집행 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며 “장기미집행 도시계획도로 일몰에 대비해 추진 중인 도시관리계획 재정비를 통해 실효대상 도로의 폐지·변경 등을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