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세 이상 고령해녀 은퇴수당 지급
상태바
80세 이상 고령해녀 은퇴수당 지급
  • 김재훈 기자
  • 승인 2019.06.25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퇴후 3년 간 매월 30만원 지원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앞으로 80세 이상 현직 고령해녀는 은퇴 후 3년 간 매월 30만씩 지원받게 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5월8일 공표된 「해녀어업 보존 및 육성에 관한 조례 시행규칙」에 따라 오는 7월부터 80세 이상 현직 고령해녀를 대상으로 은퇴수당 30만원(3년 간)을 지원한다.

고령해녀 은퇴수당은 연로한 고령해녀의 무리한 조업에 따른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은퇴 후 일정기간 동안 소득보전 지원을 통해 안정적인 생활여건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재 도내 80세 이상 고령해녀는 전체 3,898명 중 17%인 661명이며 70세 이상 현직 고령해녀는 59%인 2,312명으로, 전체 해녀의 절반이 넘는 수치이다.

신청은 읍‧면‧동 사무소 또는 양 행정시 해양수산과로 어업경영체등록증 또는 현직 해녀증을 제출하면 되며, 조업실적 등 추가 증빙서류는 구비하지 않아도 된다.

홍충희 도 해녀문화유산과장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고령해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은퇴를 장려하고 있다”며 “은퇴수당을 통해 생계안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고령해녀 지원방안을 마련하고자 지난 3월 어업인과 해녀 등 598명을 대상으로 은퇴수당 도입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은퇴수당 적정금액은 월 30만원, 지원기간은 3년 답변이 54%로 가장 높았고 현직 해녀의 은퇴수당 참여의사는 86%로 조사됐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