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제주 수산물수출물류센터 만들어진다
상태바
인천에 제주 수산물수출물류센터 만들어진다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9.07.10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 완공 예정...수출시장 확대 기대

제주 양식어업인들의 수출 전지기지 역할을 하게 될 ‘수산물수출물류센터’의 건립이 시작됐다.

제주 수산물수출물류센터 조감도(사진제공=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해 국비를 확보함에 따라 총 사업비 69억 원을 투입해, ‘수산물수출물류센터’ 건립 공사에 착수한다고 10일 밝혔다.

수출물류센터는 수출물류 근거지인 인천항만공사 항만배후부지에 건축면적 2,800㎡, 지상 3층 규모로 오는 11월 준공을 목표로 지어질 예정이다. 사업은 제주어류양식수협에서 추진한다.

이번 센터는 관리동, 수조동, 창고동, 전기기계실, 냉장·냉동보관시설 등을 갖추게 된다.

도는 "기존 인천항만 수출물류센터 시설의 노후화로 인한 수출물량 처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수입국 기준에 맞는 시설현대화 및 수산물 수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수산물수출물류센터 건립사업을수산물수출물류센터 건립이 완료되면, 시설규모의 대형화는 물론, 시설현대화를 통한 위생·저장시설 확보로 제주산 활어 및 선어의 수출 확대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조동근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수산물수출물류센터가 건립돼 본격 운영되면 광어 양식산업의 대외 경쟁력을 확보하고 수출시장 확대 및 다변화, 가격안정화로 양식어가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사업이 조속히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