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음식물쓰레기 감량기 보급 '효과' “배출량 10% 줄어”
상태바
제주시 음식물쓰레기 감량기 보급 '효과' “배출량 10% 줄어”
  • 조수진 기자
  • 승인 2019.08.23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음식물쓰레기 배출량 150.8톤→134.7톤
제주시청 전경. (사진=제주시 제공)
제주시청. (사진=제주투데이DB)

제주시는 23일 ‘음식물류 폐기물 감량기 보급사업’을 진행한 결과, 2016년과 비교해 음식물쓰레기가 10.7%가량 줄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7년부터 음식물폐기물 다량 배출 사업장인 관광숙박업, 음식점, 집단 급식소 등을 대상으로 감량기 보급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금까지 총사업비 15억9200만원을 들여 216곳에 설치했다. 

그 결과 1일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은 지난 2016년 150.8톤에서 올해 현재 134.7톤으로 16.1톤(10.7%)이 줄었다. 다만 감량기 사용 업소에서 소음·악취·고장 등의 문제점이 제기되고 있다. 

부기철 시 생활환경과장은 “음식물류폐기물 다량배출사업장의 자체처리 의무화에 따라 감량기 설치 사업장이 늘어나고 있다”며 “향후 감량기 보급 확대를 통해 음식물쓰레기 발생량을 절반 수준으로 줄이는 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