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유럽으로 투자유치 홍보에 나서...중국 편중 투자유치 지역 다변화 도모
상태바
제주도, 유럽으로 투자유치 홍보에 나서...중국 편중 투자유치 지역 다변화 도모
  • 김재훈 기자
  • 승인 2019.10.31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는 11월 한달 간 유럽지역에서 3회에 걸쳐 공동으로 국외 투자유치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제주도는 프랑스, 스페인, 독일에서 3회에 걸쳐 유럽지역 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제주도 유망산업 및 신성장 산업 중심의 투자 잠재성에 대한 홍보에 나선다.

투자유치 활동에 참가하는 향토기업의 투자 가능성을 타진하고 투자유치 홍보부스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번 홍보 행사는 제주화장품산업 투자유치활동(프랑스, 11.5~6), 스마트시티엑스포 참가 및 투자유치 홍보부스 운영(스페인. 11. 19~21),  전기자동차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 투자유치활동(독일, 11.25~26)으로 진행된다.

제주도는 중국 등에 편중된 해외투자 유치 구조에서 벗어나 투자유치 지역을 다변화를 도모하기 위해 준비단계부터 관련 부서 및 기관과 협업하며 행사를 준비해왔다고 밝혔다.

강영돈 제주특별자치도 관광국장은 “그동안 해외투자유치는 특정분야 및 특정국가 중심에 치중되어 왔으나 향후 신산업, 4차 산업혁명시대분야, 및 6차 산업 분야 등 다양한 투자유치 활동과 이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유럽, 미주 등 다양한 국가와 네트워크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이번 투자유치 활동을 발판으로, 2020년 투자유치 활동을 위한 부서별 투자유치 수요 조사를 통해 접수된 자료를 바탕으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2020년도 투자유치 활동 계획을 수립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